과학하는 마음
상태바
과학하는 마음
  • 경기메디뉴스
  • 승인 2021.10.08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의대 전주홍 교수

의대 학생들을 대상으로 ‘의사·과학자의 길’을 강의해 온 서울의대 생리학교실 전주홍 교수가 과학저널에 연재한 글과 수업 내용을 모아 ‘과학하는 마음’을 최근 펴냈다. 

이 책에서 전 교수는 앞으로 같은 길을 걸어 갈 젊은 과학자들 그리고 이들을 바라보는 일반인에게도 성공한 역사이자 정제된 역사로서의 과학만이 아니라 과학의 민낯을 제대로 보아줄 것을 주문한다. 과학자의 호흡과 지식이 탄생하는 맥락과 속사정을 같이 알아야 과학의 성취를 함께 나누는 지름길이기 때문이다. 스스로 짊어지는 마음, 즉 자부심을 가진 채 묵묵히 실험에 몰두하고 있는 많은 과학자들에게 응원도 당부했다.

과학을 입신양명의 도구로만 바라보는 사회적 분위기도 문제로 제시했다. 아인슈타인은 스스로를 특별한 재능은 없지만 열렬한 호기심이 있었다고 고백한 사례를 들었다. 이처럼 위대한 과학적 발견 뒤에는 열린 토론 자세와 앎에 대한 의지, 호기심이 있었다고 기술한다. 저자는 힘든 연구 현장에서 간과하기 쉬운 과학의 본질에 대한 고민을 강조했다. 업적과 성과 중심의 사고를 잠시 내려두고 순수한 호기심이라는 기본으로 돌아가기를 독자들에게 당부하고 있다. 

전주홍 교수는 “과학의 성취가 계속되기 위해서 다양한 쇄신이 필요한 시점”이라며 “그 열쇠 중 하나가 ‘과학하는 마음’이다. 즉 ‘과학을 하는’ 과학자, 탐구자가 어떤 태도로 연구에 임하고 있는지가 중요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런 마음은 과학자뿐 아니라 성공 욕구에 매몰돼 일의 본질을 잊은 채 급급하게 살아가는 현대인의 고민과도 맞닿아 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