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의학상 대상에 강덕현 교수, 우수상에 성창옥 교수·김영태 교수 선정
상태바
유한의학상 대상에 강덕현 교수, 우수상에 성창옥 교수·김영태 교수 선정
  • 경기메디뉴스 김선호 기자
  • 승인 2020.10.19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한양행(대표이사 이정희)과 서울특별시의사회(회장 박홍준)는 지난 16일 저녁 소공동 조선호텔 바이올렛룸에서 제53회 유한의학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19일 유한양행에 따르면 시상식에는 박홍준 서울시의사회장, 유한양행 조욱제 부사장, 최대집 대한의사협회장 등이 참석했다.

제53회 유한의학상 대상은 강덕현 서울 아산병원 교수가 수상했고, 우수상은 성창옥 서울 아산병원교수, 김영태 서울대병원 교수가 교수가 각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대상 수상자인 강덕현 교수는『 Early surgery or conservative care for asymptomatic aortic stenosis』로, 우수상 성창옥 교수는 『Immunogenomic landscape of hepatocellular carcinoma with immune cell stroma and EBV-positive tumor-infiltrating lymphocytes』로, 또한 김영태 교수는 『Tracing Oncogene Rearrangements in the Mutational History of Lung Adenocarcinoma』 로 성과를 인정 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게 되었다.

유한의학상은 대상수상자에게는 5,000만원, 우수상 수상자에게는 각각 1,5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서울특별시의사회가 주관하고 유한양행이 후원하는 유한의학상은 ‘미래의 의학발전을 위한 초석을 마련하고, 의학자들의 연구 의욕을 고취한다’는 취지 아래 지난 1967년 제정되어 국내 의학 발전을 위한 견인차적 역할을 해오고 있다. 유한의학상은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의학상으로, 지금까지 우리 의학계를 대표하는 수상자를 100명 이상 넘게 배출하는 등 국내 최고 권위의 학술시상제도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