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11-29 09:17 (화)
제약바이오 채용박람회 구직자·기업 모두 만족, 내년도 기대
상태바
제약바이오 채용박람회 구직자·기업 모두 만족, 내년도 기대
  • 경기메디뉴스 김선호 기자
  • 승인 2022.10.27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2월까지 지속하는 온라인 전용채용관에도 많은 관심을"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올해 제약바이오 채용박람회에 참가한 기업과 구직자들 대부분이 행사에 만족한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한국제약바이오협회(회장 원희목)는 지난 11일 한국보건산업진흥원, 한국보건복지인재원과 공동 개최한 ‘2022 한국 제약바이오 채용박람회’ 현장행사의 참가기업·구직자 대상 설문조사 결과를 이같이 밝혔다.

구직자 대상(470명 회신) 설문조사에서는 행사를 알게된 경로에 대해 38.7%가 취업 카페, 35.9%가 채용 포털로 답했다. 이밖에 13.5%가 언론 기사, 12.1%가 학교, 10.7%가 기타, 4.8%가 유튜브를 통해 알게 됐다고 답했다.

채용박람회 현장 행사 참가자 설문 결과 / 제공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채용박람회 현장 행사 참가자 설문 결과 / 제공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행사 전반에 대해 38%가 ‘매우만족’했으며, 50%는 만족한다고 답해 전체 참가자의 88%가 이번 채용박람회에 만족한 것으로 확인됐다. ‘보통’은 11%, ‘불만족’은 1%로 각각 집계됐다. 전체적인 프로그램 운영에 대해서는 평균 83.6%가 만족했다. 참가한 기업들에 대해서는 92%가 ‘만족’했고, 특강프로그램은 83%, 면접&상담 시스템은 81%, 멘토링 프로그램은 76%, 운영사무국에는 86%가 만족한다고 답했다.

참가기업 대상(33개사 회신) 행사 만족도를 묻는 질문에는 31%가 ‘매우만족’한다고 응답했다. ‘만족’한다는 비율은 60%에 달했으며 ‘보통’은 9%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2019년 대비 17% 상승한 수치다.

향후 제약바이오 채용박람회 개최시 참가 의향을 묻는 질문에는 56%가 ‘적극참가’, 41%가 ‘참가’ 의사를 전달했고 ‘보통’은 3%에 그쳤다. 재참가 희망 기업은 2019년 대비 9% 증가했다. 두 질문 모두 ‘불만족’하거나 ‘불참’하겠다고 답한 기업은 나타나지 않았다.

면접·상담 운영에도 대부분 만족했다. 채용부스 및 면접환경에 대해서는 90% 이상이 만족(매우만족 31%)한다고 응답했으며, 부대 프로그램에는 72% 이상이 만족(매우만족 28%)했다.

이번 설문조사를 통해 행사에 대한 건의도 이뤄졌다. 

구직자의 경우 행사기간이 길었으면 좋겠다는 의견과, 사전예약 기간을 넉넉히 마련해달라는 의견이 나왔다. 또 더욱 많은 대기공간과 예비 구직자를 위한 프로그램을 요청했다. 

참가기업의 경우 행사 준비기간이 짧아 보다 여유를 갖고 행사 준비가 이뤄졌으면 한다는 의견과, 특정 기업에만 사람이 몰려 동선관리 등에서 개선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제기됐다. 

채용박람회 운영 사무국은 이 같은 의견들을 반영해 추후 행사의 개선·보완에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협회 관계자는 “많은 분들의 참여와 관심 속에서 2022 한국 제약바이오 채용박람회 현장행사가 원활히 진행될 수 있었다”며 “제약바이오산업은 국민 건강을 지키고 경제 성장을 견인하는 대표적인 미래먹거리 산업인 만큼, 앞으로도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오는 12월까지 지속하는 온라인 전용채용관에도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협회는 채용전문 포털사이트 잡코리아에 개설한 ‘제약바이오 채용박람회 온라인 전용채용관’을 오는 12월 말까지 운영, 하반기 제약바이오기업의 인재 채용을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27일 현재 온라인 전용채용관에는 56개 기업이 369개 채용공고를 등록, 50만5500건 조회수와 2537건 지원건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