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보공단 급여상임이사 코로나19 거점전담병원 중증환자 진료 자원
상태바
건보공단 급여상임이사 코로나19 거점전담병원 중증환자 진료 자원
  • 경기메디뉴스 김선호 기자
  • 승인 2021.02.17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염병 위기극복을 위해 중증환자 진료 현장 근무 솔선 지원
©국민건강보험공단
©국민건강보험공단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코로나19 고위험군 환자 진료를 위해 운영 중인 ‘거점전담병원인 평택 박애병원’에 2월 15일부터 강청희 급여상임이사가 자원하여 중증환자 진료업무를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중증환자 치료를 위하여 평택 박애병원, 건보공단 일산병원 등 전국 11개(1,275병상) 거점전담병원이 지정‧운영되어지고 있으며, 그 중 140개 치료병상에 300여명 전담 의료진이 근무 중인 평택 박애병원은 제 1호로 지정된 병원이다

공단은 코로나19 확산 저지를 위한 K-방역 지원과 건강보험 시스템의 우수성을 전세계에 알려왔다. 

흉부외과 전문의이기도 한 건보공단 강청희 이사는 “그 동안 K-방역의 한 축을 담당해 온 건보공단의 지원 효과가 현장에서 어떻게 작동되고 있는지 체험하고, 실제 일선 의료진과 호흡을 같이 하면서 응원하고 조력하기 위해 평택 현장에 왔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 대응에 있어 헌신적인 거점전담병원과 일선 의료진의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