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성모병원, ‘진료·연구 영상, 이미지 통합 차세대 플랫폼’ 오픈
상태바
서울성모병원, ‘진료·연구 영상, 이미지 통합 차세대 플랫폼’ 오픈
  • 경기메디뉴스 김선호 기자
  • 승인 2021.02.15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정형 의료 데이터 통합 뷰어 및 추출 솔루션 서비스 구현
향후 인공지능(AI) 등의 모델 개발 지원 및 적용까지 감안
CDW와 연계 된 비정형 데이터 조회 및 추출 연계도 ©서울성모병원
CDW와 연계 된 비정형 데이터 조회 및 추출 연계도 ©서울성모병원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이 최근 각종 비정형 의료 데이터 통합 뷰어 · 추출 솔루션인 ‘CMC nU EDP’(Enterprise Data Platform)를 오픈하며, 빅데이터 · 인공지능(AI) · 정밀의료 등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의료 혁신 신기술을 개발하기 위한 선도적 연구 생태계를 마련했다.

CMC nU EDP란, CDW(Clinical Data Warehouse - 비식별화된 환자의 진단, 처방, 검사결과, 건진 정보 등과 같은 임상 데이터의 통합 저장 창고)와 연계해 다양한 비정형 데이터(영상의학, 병리학, 유전체검사, 이미지 등 미리 정의된 구조로 정형화되지 않은 데이터)의 조회 및 추출을 지원하며, 향후 인공지능(AI) 등의 모델 개발 지원 및 적용까지 감안한 차세대 플랫폼을 말한다. 

이번 솔루션 개발은 CMC Digital Transformation 전략의 일환으로, 지난해 선정된 서울성모병원 “보건의료 데이터 중심병원” 보건복지부 과제 수행 과정에서 진행되었다. 서울성모병원의 우수한 유전체(NGS) 및 디지털병리, 영상, CDIS(폐기능검사, 안기능검사) 데이터를 통합하여 연구에 활용 가능한 빅데이터로 구축함으로써, CDW와 연계하여 국내 최초로 비식별화된 다양한 비정형 데이터의 조회 및 추출을 병원의 정보분석실과 CMC nU CDW의 심의 과정을 통해 보다 안전하게 연구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다.

병원은 이미 2013년부터 선제적으로 CDW를 오픈하여 활용해왔다. 인공지능과 의료 데이터 활용에 대한 중요도가 높아짐에 따라 2019년 11월 15일 가톨릭중앙의료원 산하 7개 의료기관의 데이터를 통합하여 CMC nU CDW 그랜드 오픈 후 2020년 3월 CDW-PACS 연계를 시작하였고, 이번 CMC nU EDP 오픈을 통해 심의를 거쳐 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는 차세대 플랫폼을 마련한 것이다.

디지털헬스케어본부장 김대진 교수는 “이번 CMC nU EDP 오픈을 통해 안전한 임상연구 환경을 조성하게 되어 진심으로 기쁘다.”며, “앞으로도 CMC Digital Tranformation 사업을 안정적으로 지속하여 데이터 중심병원 선정 당시 그렸던 청사진을 완성하고 미래 의료를 선도하는 우리나라 대표 데이터 중심병원을 만들겠다.”라고 포부를 언급했다.

김용식 병원장은 “고품질의 의료 데이터 인프라를 구축하여 첨단 의료기술 개발과 의료 질 향상을 위한 연구와 선도적 역할을 다 하여 환자들에게 더욱 안전하고 질 높은 의료를 제공하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