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앞 즉시 공개검증으로 둘 중 거짓말 한 사람은 회원 위해 영구 퇴출되도록 하자"
상태바
"기자 앞 즉시 공개검증으로 둘 중 거짓말 한 사람은 회원 위해 영구 퇴출되도록 하자"
  • 경기메디뉴스 김선호 기자
  • 승인 2021.01.18 15:03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동욱 후보, 최대집 회장에게 “기자회견으로 거짓말 가리자” 공개 요구
“거짓말꾼은 의료계와 사회의 해악이니 영구히 즉시 떠나도록 합시다!!”
“회장 선거 투표 전에 거짓말꾼을 가려 거짓 후보자는 사퇴하자” 제안
이동욱 후보 ©경기메디뉴스
이동욱 후보 ©경기메디뉴스

제35대 경기도 의사회 회장 선거에 출마한 이동욱 후보가 18일 공적마스크 사안과 관련하여“최대집 회장에게 공개 요구한다!”라는 보도자료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거짓을 가리고, 거짓말꾼은 의료계와 이 사회를 영구히 떠나자”라고 제안했다.

이동욱 후보는 최대집 대한의사협회(이하 의협) 회장이 공적마스크 26만 장 횡령 허위사실로 선거를 불가능하게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 후보는 “최대집 의협 회장이 경기도 의사회 회장 선거가 시작되니 경기도 의사회 공적마스크 26만 장 횡령 허위사실을 KBS뉴스, MBC뉴스, YTN뉴스, 네이버, 다음에 ‘경기도 의사회’ 검색하면 기사가 도배질이 되어 회장 선거가 불가능하게 해 놓았다”라며 “이런 거짓말로 경기도 의사회장 선거를 방해하기 위해 유포하는 최대집 회장, 김세헌 회원은 회원들을 속이는 극악한 선거범죄행위를 한 것”이라고 언급했다.

공적마스크와 관련하여 기자회견장에서 거짓을 가리고, 거짓말꾼은 의료계와 이 사회를 떠나자고 제안했다.
 
이 후보는 “제 입장은 의협 회원 대표 대의원들에게 아래와 같이 분명히 말했다”라며 “최대집 회장과 김세헌 대의원께서 26만 장 횡령이라고 KBS뉴스, MBC뉴스, YTN뉴스, 네이버, 다음 등에 도배질을 했으니 설마 증거 없이 그런 명예훼손 안 했을 것이고, 26만 장 횡령이라는 것에 대해 기자회견장에서 명확히 증거 제출하며 밝혀주시고, 우리는 300만 장 이렇게 정확하게 배분했다는 것을 증거를 가지고 기자회견장에서 밝혀서 국민과 사회를 혼란케 하는 거짓말꾼은 의료계와 이 사회의 해악이니 영구히 즉시 떠나도록 합시다”라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통장 공개 및 마스크 현황 공개 후 공적마스크 26만 장 횡령이 사실이면 제가 의료계와 이 사회를 즉시 영구히 떠나겠으니, 26만 장 횡령이 사실이 아니면 거짓으로 의료계를 더럽혀 온 최대집 회장과 김세헌 회원이 즉시 영구히 떠나겠다고 같이 약속하고 공증부터 합시다. 단 10분이면 확인 가능합니다”라고 제안했다.

경기도 의사회장 투표 전에 거짓을 가려 거짓 후보자는 사퇴하자고 거듭 제안했다.

이 후보는 “경기도 의사회장 선거할 필요 없습니다”라며 “이것으로 포털 도배하고 31개 시군의사회 단톡방에 도배질 해 놓았으니 사실이면 제가 사퇴하고, 사실이 아니면 이런 주장을 같이 하고 있는 변성윤 후보가 사퇴하겠다고 약속하고 끝냅시다”라고 언급했다.

이 후보는 “최대집 회장과 김세헌 대의원, 그리고 이런 흑색 의혹을 같이 하고 있는 변성윤 후보는 남자답게 떳떳이 공개 약속해 주세요”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윤주 2021-01-19 06:21:05
이동욱 회장님 같이 바르고 정직한사람을 꼭 음해하고 나쁜사람으로 덮어씌우는 사악한것들이 있어요. 이동욱회장님 정의는 이깁니다. 힘내세요

김인희 2021-01-19 03:40:12
거짓이 아니면 공개적으로 하는게 모가 꺼려질까 이동욱회장님 은 한결같이 청렴한분이시다

부끄럽게 살지 말자. 하하하 2021-01-18 18:38:04
누가 맞는지 공개적으로 실시간 방송으로 밝히세요